Promotion Controler Right Corner
Promotion Bottom Right Corner
4,873

단풍나무의 신비

조회 수 20049 추천 수 0 2012.06.19 12:44:21

간만에 여러가지로 약간의 여유가 있는 시간이다.

지난번에 대나무 친구들(?), 아픈소나무얘기를 했었다..

오늘은 지난달 단풍나무와의 만남을  얘기하고싶다.

이 글을 먼저 쓰고자했었는데 위의 분(?)들이 갑자기 그리워져서 고만...

 

그 당시 아들을 혼자두고 또 이동을했다. 그 곳은 산에도 갈수 있어 또한 좋다.

5월 어느날 산에를 갔었다..  날씨가 조금씩 더워지기 시작했다.

목이 말라 물 좀 마시고 가려고 하는데..

~ 갑자기 누가 부른것도 아닌데 ~ 내 몸이 뒤를 돌아본 것이다.

 그 순간 눈에 들어오는 단풍나무가 한그루 있었으니...

그 단풍나무가 몹씨 반가워하며 넙죽 절을 하는 것이었다.

"전생에 내가 스승인 적도 있었을까" 난생 첨 문득 그런생각이

그런데 나도 엉겁결에 서서 삼배 합장을 했다. 

 

꽃과 나무들과 많은 만남이 있었지만, 이런 경험은 처음이었다.

몹시 당혹스럽기도 했고, 가슴 한켠에는 설레임이 일기도 했다.

신비하고 묘한 느낌이었다. 단풍나무와 내가 하나되는~~

말로 글로 표현할수 없는, 

허나 잠시 글이라는 도구를 빌려 쓰고 있다.  

한참을 그렇게 서 있었다. 산에 오를 것도 잊어버리고...

 

나의 나는 늘 이런생각을 했었다..

과거 생애에 공부를 하다가 마지막순간을 못넘기고

도망쳐 나왔거나 인내심 부족으로 다음생애 이루지뭐 ...

이런 식으로 깨닫고자 하는 의욕이 덜했거나 그것도 욕심이다 하고.....

 

이 생애서도 좋은기회를 훌 훌 다 보내고

아들이 내 삶의 목적이 되어버리고 일에 매달려 살아온 세월이 어언...

그러나 후회하지 않는다.. 내 삶을...      

아들은 내게있어 또 다른 중요한 기쁨이요.. 에너지다..

일 또한 도의 실천의 장이었으므로.. ㅋ ㅋ ㅋ

그래서 난 내가 제일 행복하다고 생각합니다... 그리고 감사합니다...

아무도 부럽지않은...   (아들을 가지지 못한분께는 죄송함다...)


profile

[레벨:2]자유로움

June 21, 2012
*.136.67.102

금강님~~

아들은 가지지 못하였으나~~^^ 말씀하신 것에 공감이 되네요.

삶을 떠나 도란 도피이기 십상이겠지요

행복한 금강님 축하드려요

 

단풍나무께서도 몹시 반가우셨겠네요.

 

profile

[레벨:3]금강

August 08, 2012
*.63.134.99

감사합니다 자유로움님! 참 부르기 쉽고 편안한 느낌 들어요.. 

 

 네 몹씨 반가워했어요.. 거의 반평생을 일에 미쳐 살다가,

이제 조금 여유가 생겨서 시간나면 작은 야산이라도 가서

자연과 함께하면 그리 기쁠수가 없어요,,

그들이 내어주는 에너지에 되취해서 축복을 가득 안고 오지요,,

편안한 밤되세요..

List of Articles
» 단풍나무의 신비 [2] [레벨:3]금강 2012-06-19 20049
4712 선택 [1] [레벨:0]바라보기 2012-06-10 18678
4711 각 개체의 에너지는 다르다, 통하면 그 때 하나가 된다 [1] [레벨:0]바라보기 2012-06-10 19040
4710 분석 [12] [레벨:2]자유로움 2012-06-09 16812
4709 노자와 아티샤 강의 동영상 자료 이동 안내 [레벨:7]관리자 2012-06-08 19606
4708 [공지]해피타오 6월 메인세션 안내 [레벨:7]관리자 2012-06-03 17892
4707 소나무환자의 신음소리에.. [2] [레벨:3]금강 2012-05-30 24907
4706 믿고나 말고나... [2] [레벨:3]금강 2012-05-29 18312
4705 쉬운글 써볼래요.. 내맘데로... [3] [레벨:3]금강 2012-05-29 18700
4704 사설 1 영혼이란 [레벨:1]하심 2012-05-29 21361
4703 거리 만큼에는 file [9] [레벨:3]진 화 2012-05-25 18947
4702 옛날에 file [2] [레벨:3]진 화 2012-05-25 20947
4701 문자 배치도로 나타나는 우주이야기 2 [1] [레벨:1]하심 2012-05-19 18518
4700 문자 배치도로 나타나는 우주이야기 [레벨:1]하심 2012-05-17 19485
4699 세상엔 file [9] [레벨:3]진 화 2012-05-16 19925
4698 좋아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file [5] [레벨:3]진 화 2012-05-16 17590
4697 스승은 어버이시다 [4] [레벨:0]바라보기 2012-05-15 18622
4696 [스승의 날 행사 안내] file [레벨:1]원무 2012-05-06 19573
4695 3월 31일 모임에서의 체험을 기록해봅니다. [2] [레벨:0]바라보기 2012-05-06 21225
4694 역과 팔괘는 고대한국인들의 기호문자다. [레벨:1]하심 2012-05-02 1855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