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romotion Controler Right Corner
Promotion Bottom Right Corner
109

처서..

조회 수 2392 추천 수 0 2014.08.23 21:38:33

아침 저녁

서늘한 바람이

살갗을 스친다.


어디선가

먼 곳에서

뎅~하고

울려오는  종소리..


사람들은

가던 길 위에서

잠시 멈추고..


외롭다는

단어가 톡하고

새까만 분꽃 씨앗처럼

터진다.


쓸쓸한 기운이

분내음으로

도시를 적실 무렵


수많은 길들이

외로움의

문턱에서 무너졌다.


그래서

자유는 늘

꿈속에서 산다..




profile

[레벨:3]금강

May 01, 2016
*.220.168.2

예인님!  방가워요... 있지 말입니다.  짜알 지내시죠...

 

꽃꽂이 요즘도 많이 하시나요 ~~....

꽃꽂이 하며 행복해하는~  꽃보다 더 이쁜 모습 보고싶지 말입니다.

모두 다 넘 넘 보고 싶지말입니다....  

 

있지 말입니다.  근데 요즘 아직도 열공 중이신지 뜸하십니다.

언제까지 뜸 드리실건지... ㅎㅎㅎ 

만학에 열심히 하신다 들었는데 넘 심취하셨는지 말입니다요..

아님 처서 바람에 날려 양지 바른 곳에서 나홀로 행복한 시간 보내는지 말입니다.

 

태후도 사라졌는데~~~  쪼은 글 기다리고 있지 말입니다..

늘 건강 하시고 행복하시지 말입니다...아아아아....ㅎㅎㅋㅋㅋ

 

매일아침 요가 하기전 하고 있어요...

 

그리고  나에게는 좀 어렵게 느껴지긴 하지만~  좋은글 많이 써놓으셨네요..

..ㅋㅋㅋ

 

앞으로도 쪼은글 마니마니 올려주시와용...

늘 건강하시고  행복하셔요 ㅎㅎㅎ ~~^*^~~

 

profile

[레벨:2]반야

August 08, 2016
*.219.240.155

예인님! 예인님! 페마예인님!!!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09 [1] [레벨:7]폐마예인 2017-03-26 693
» 처서.. [2] [레벨:7]폐마예인 2014-08-23 2392
107 기도...()... [레벨:7]폐마예인 2014-07-27 1946
106 오!~마니푸라 !!^^* [5] [레벨:7]폐마예인 2013-11-15 3113
105 늙은 호박의 사랑!~ [7] [레벨:7]폐마예인 2013-10-28 2820
104 순간에 살다. [3] [레벨:7]폐마예인 2013-10-17 2765
103 사막에서.. [1] [레벨:7]폐마예인 2013-10-03 2564
102 느낌!..마음과 몸의 언어~ [레벨:7]폐마예인 2013-09-19 2513
101 나무와 만나다~^^ [레벨:7]폐마예인 2013-09-19 2379
100 미움에 대한 명상.. [레벨:7]폐마예인 2013-09-14 2554
99 나를 잊게 하소서..().. [2] [레벨:7]폐마예인 2013-06-29 2826
98 5월의 편지... [레벨:7]폐마예인 2013-05-20 3081
97 조건없음의 향기.. [2] [레벨:7]폐마예인 2013-05-19 3092
96 하나와 둘이 아닌 분리.. [레벨:7]폐마예인 2012-12-20 3947
95 12월1일 겨울의 문턱에서 마음을 만나다. [2] [레벨:7]폐마예인 2012-12-01 7766
94 좋아하는 마음 그리고 싫어하는 마음.. [5] [레벨:7]폐마예인 2012-09-25 5166
93 절박함 혹은 절실함! [6] [레벨:7]폐마예인 2012-09-21 5240
92 존재하라! [8] [레벨:7]폐마예인 2012-09-02 4975
91 체험과 일상의 변화. [7] [레벨:7]폐마예인 2012-09-01 4840
90 이사를 하고.. [5] [레벨:7]폐마예인 2012-08-31 4600